Calambre, Este Es el Rey, Oblivion > team2024

부산이라 좋다!
PROGRAM

BIDF PROGRAM

해외초청팀 Calambre, Este Es el Rey, Oblivion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838회 작성일 24-04-25 13:59

본문

단체명 수미다가와 무용단 (Sumidagawa dancers (from studioRADA, EL Recodo))
작품명 1. 경련 (Calambre)
2. 이것이 왕이다 (Este Es el Rey)
3. 망각 (Oblivion)

두번째 곡과 세번째 곡 사이에 공연과 함께 곧 하나의 곡이 된다.
(Between 2nd and 3rd song, it would be one song shortly with act.)
공연날짜 SAT 6/8 17:30-20:30 해운대 해변 특설무대 (Haeundae Stage)
SUN 6/9 17:30-20:30 해운대 해변 특설무대 (Haeundae Stage)
안무가 소개 수미레와 타마이 (도쿄/일본)

도쿄의 스튜디오 RADA의 설립자이다. 이들은 현대 무용의 독특한 요소를 포함하는, 신중하게 기획되고 연출되는 고도로 연극적인 공연을 많이 수행한다. 이들은 유려하고 표현력이 풍부한 현대 탱고 작품으로 명성을 얻었지만 최근 몇 년 동안 극적인 즉흥 연주로 찬사를 받아왔다.

Sumire & TAMAI (Tokyo/Japan)

The organizer of studio RADA in Tokyo. They perform a number of highly theatrical performances that incorporate the unique essence of contemporary dance, and are carefully planned and directed. They has gained a reputation for their fluid and expressive contemporary tango pieces, but in recent years dramatic improvisational performances have been praised.
무용단 소개 스미다가와 댄서 2020년 타카시&메구미, 쯔한&교코, 스미레&타마이가 결성한 탱고 댄스 그룹. 우아함, 역동성, 판타지아... 무대 탱고, 플로어 즉흥 연주... 각각 다른 배경, 기반, 매력을 가진 댄서들은 서로의 노력을 합쳐 모두가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쇼를 만들어냅니다.

Sumidagawa Dancers Tango dance group formed by Takashi&Megumi, Tzu-han&Kyoko, Sumire&TAMAI in 2020. Elegance, dynamism, fantasia... Stage tango, floor improvisation... Dancers each with different backgrounds, foundations, and charm fuse their efforts to create different shows that everyone can enjoy.
작품내용 Composition for this festival, BIDF2024 . A story of memories by three people with Tango.
작품소요시간 1. 2'36
2. 3'00
3. 4'07

And little act, Totally around 11 minutes.
음악 1. Calambre
2. Este Es el Rey
3. Oblivion
출연자 명단 Cast
Sumire Muramoto, Katsunori Tamai, Takashi Koguchi

Staff
Direction: Sumire Muramoto
PR manager: Megumi Koguchi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